본문 바로가기
정부사업 소개

다누리 발사, 우리도 달에 간다

by 마스크쿠폰 2022. 8. 5.
반응형

“다누리”/
다누리

 

1. 다누리 발사, 우리도 달에 간다.

한국의 첫 달 탐사 궤도선 "다누리"가 2022. 08. 05. 오전 8시 8분경 우주로 발사되었습니다. 힘차게 첫 발을 내딘 다누리는 발사를 시작으로 우주 목표궤도 진입까지 대략 5개월간의 여정을 수행하게 됩니다. 다누리(KPLO)를 발사한 한국은 세계에서 7번째로 달 탐사 궤도선을 발사한 나라가 되었습니다.

 

한국의 "누리호"에 이어 달 탐사선 "다누리"까지 우주로 발사시키면서 한국의 우주항공 기술력이 비약적으로 발전된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다누리를 탑재한 팰컨-9 발사체는 미국 플로리다 케이프 커내버럴에 위치한 우주군 기지 40번 발사대에서 미국 시간 2022. 08. 04. 오후 7시 8분에 발사되었습니다.

 

이로써 러시아, 일본, 미국, 유럽, 중국, 인도에 뒤이은 세계에서 7번째 달 탐사선 발사국으로 한국이 이름을 올리게 되었습니다. 다누리는 성공적으로 발사 과정을 거쳐 우주로 진입하였으며 목표궤도 진입까지 5개월간의 여정을 하게된다고 합니다. 12월 16일 달 궤도에 진입하며 12월 31일에 달 상공 100KM 궤도에 진입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궤도 진입 후 내년 1월 한 달 동안 탑재체 초기동작을 점검을 거쳐 본체 기능 시험을 하여 2월부터 정상 가동에 돌입한다고 합니다. 다누리에는 한국에서 개발한 5종의 탑재체와 나사(NASA)가 개발한 '섀도 캠'이 실려있습니다. 5종의 탑 제재는 각각 항공우주연구원, 한국 천문연구원, 경희대, 한국지질자원연구원, 한국전자통신연구원 등이 개발한 것이라고 합니다.

 

 

“다누리"/
다누리

 

2. 한국에서 개발한 5종의 탑재제와 NASA의 섀도 캠

항공우주연구원에서 고해상도 카메라, 한국 천문연구원에서 광시야 편광 카메라, 경희대에서 자기장 측정기, 한국지질자원연구원에서 감마선 분광기, 한국전자통신연구원에서 우주 인터넷을 탑재하였다고 합니다. 그리고 나사(NASA)에서 개발한 섀도캠은 해상도 약 1.7미터의 카메라를 이용해 달 남북극 지역을 고정 및 촬영하며 다양한 물질의 존재를 파악한다고 합니다.

 

한국전자통신연구원에서 개발한 우주인터넷을 통해  우주 인터넷 시험이 세계 최초로 시도되는데 ETRI 홍보영상과 DTN 기술 설명 영상, BTS의 노래 등의 파일을 재생해 지구로 전송하는 시험이 이루어진다고 합니다. 여러 가지의 시험들이 성공이 된다면 6종의 과학 장비로 달 관찰에 들어가게 됩니다.

 

 

“다누리”/
다누리

3. 다누리 계획 성공은 우주 영토 확장에 큰 기여

한국의 최초 인공위성 우리 별 1호가 1992년에 우주를 향해 올려진 이후 30년 만에 다누리를 통해 우리나라는 새로운 세계를 탐험하게 됩니다. 달의 뒷모습과 여러 다방면의 우주공간을 우리나라의 기술로 밝혀낼 수 있는 기회이기도 합니다.

우리나라는 달 탐사선 추진계획 수립을 위해 기획연구를 2013년 이후 약 10년 만에 이뤄지는 것이다.

 

다누리는 2016년부터 '달 탐사 1단계 개발 계획'의 일환으로 국가 우주 위에서 의결되었으나 설계 지연, 탐사선 중량 문제, 궤도 변경 등으로 사업 계획이 4차례나 변경되는 우여곡절을 겪었다고 합니다. 과기부와 항우연은 작년 말부터 나사(NASA)와 심우주 지상 안테나 개발의 협력으로 발사 준비를 차근차근 진행하였다고 합니다. 정부에서 2016년부터 다누리에 투자한 비용이 2천367억 원이라고 합니다.  

 

한국의 우주연구개발에 큰 발전이 되어줄 다누리가 정상적으로 임무수행이 되도록 기도하겠습니다. 한국 우주항공의 미래가 밝습니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