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영화 후기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13회 리뷰 정명석 재판 중 쓰러지다

by 마스크쿠폰 2022. 8. 11.
반응형

※ 본 포스팅에는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13회의 줄거리가 포함되어있습니다. 스포를 원하지 않으시면 뒤로 가기를 눌러주세요.

 

○ 에피소드 13 : 문화재를 관람하지 않아도 문화재관람비용을 지불해야 하나??

13회의 에피소드는 우영우의 아버지가 운영하는 김밥 가게의 건물주의 아버지가 제주도에 놀러 가 억울한 일을 당하여 의뢰를 하면서 시작이 됩니다. 바로 사진 속 할아버지는 가족들과 제주도로 여행을 갔고 차를 타고 돌아다니던 중 한백산을 지나치게 됩니다. 한참 한백산의 도로를 따라가던 중 갑자기 레버가 설치되어 앞으로 갈 수 없는 도로를 만나게 됩니다. 레버를 지키는 사람이 나와서는 한백산 안에 황지사라고 있는데 황지사는 문화재로 지정된 곳이므로 문화재 보호법에 따라 문화재를 관람하기 위해 방문한 사람은 문화재 관람료를 3,000원씩 지불하라며 돈을 요구합니다. 

 

할아버지는 지나치는 길이었고 문화재를 관람할 계획이 없었기 때문에 돈을 지불하고 싶지 않았으나 3,000원을 지불하지 않으면 다른 방법으로 그곳을 지나칠 수 없고 가족들과의 여행을 망치고 싶지 않아 당시에 돈을 그냥 지불한 것이 억울해 변호사를 찾아온 것이었습니다. 

○ 13회의 주인공 정명석 변호사

할아버지의 의뢰로 제주도 출장을 가게 된 장명석 변호사 팀이었습니다. 동그라미와 털보 사장도 출장에 같이 따라가게 됩니다. 13회에는 지금까지 드라마에서 보여주었던 정명석 변호사의 이미지와는 다른 모습의 정명석 변호사를 많이 담아놓았습니다.

 

출장 가는데 패션이 놀러 가는 패션이라던지 한바다 팀원들의 차량 대신 동그라미와 털보가 렌트한 오픈카를 탄다던지 오픈카 뒷좌석에서 눈물을 흘린다던지 제주도 출장 첫날밤 회의는 무슨 회의냐며 놀자고 한다 던 지 하는 등의 인간적인 모습, 팀장으로서의 모습보다는 인간 정명석의 모습을 많이 보여줍니다.

 

심경의 변화를 나타내는 모습이나 12회에서 피를 토하며 끝나 건강검진을 받으려 병원에 간 모습을 보니 정명석의 인생에 큰 사건이 있나 봅니다. 아프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팀원들과의 술자리에서 과거 아내와의 있었던 이야기를 하며 갑분 돌싱남을 커밍아웃합니다. 

 

그리고 최수연 변호사와 권민우 변호사의 갑작스러운 러브라인이 전개가 됩니다. 너무 갑작스러운 전개라 놀랍지만 가볍게 보는 드라마에서 무슨 명분을 찾기는 오버인 것 같습니다. 같이 자주 보고하다 보면 젊은 남녀가 호감 생기는 거는 당연한 거 아닐까 생각합니다. 털보사장님과 동그라미는 찐 출장 셰프로 따라온 셈이 되었네요.

 

○ 이준호, 가족에게 우영우를 소개하다 

이준호의 친누나와 매형이 제주도에 살고 있어 출장을 제주도로 간 김에 누나 가족에게 우영우를 소개합니다. 우영우가 자폐 스팩트럼 장애를 가지고 있다는 사실을 친누나에게 알려주었는지 모르겠으나 소개를 하는 동안 내내 당황해하는 친누나와 매형의 모습이 담겨있습니다.

 

친누나는 우영우가 화장실을 가 자리를 비운 사이에 "너를 행복하게 만들어 줄 수 있는 여자를 데려와야지, 네가 보살펴야 하는 여자 말고" 라며 결혼할 것도 아닌데 부모님께 우영우를 만나는 것에 대해 말하지 마라고 하며 둘의 관계에 대해 좋지 않은 마음을 표현합니다. 이런 대화를 화장실에서 다녀오던 길인 우영우가 듣게 됩니다. 예고편을 보니 이준호에게 우영우가 사귀지 않는 게 좋겠다며 말을 하더군요. 돌고래 커플의 운명이 어떻게 될지 오늘 밤의 14회 내용이 궁금합니다.

 

○ 재판 중 쓰러지는 정명석 변호사

정명석 변호사가 12회에는 피를 토하더니 13회에서는 재판 중 쓰러집니다. 고통을 호소하며 쓰러집니다. 어디가 아픈 게 확실한 가 봅니다. 너무 좋은 사람으로 나오고 있는 캐릭터라 마음이 좋지 않았습니다. 어디가 아픈 걸까요? 세드엔딩의 대상이 되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