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상에 일어나는 일들

코로나 신규 확진자 88,384명 [2022. 7. 28] / 다시 확산 중인 코로나, 위중증 196명, 사망 25명

by 마스크쿠폰 2022. 7. 28.
반응형

2022. 7. 28. 기준 확진자 수 전날보다 1만여 명 감소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 본부(방 대본)는 28일 0시 기준 신규 확진자가 8만 8384명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어제보다 1만명 정도 줄은 상황이라고 합니다. 7월부터 갑자기 확진자가 계속 증가하고 있는 추세입니다.

28일 0시 기준의 확진자는 국내 발생 8만 7959명, 해외유입 425명이라고 합니다. 

 

총 누적 확진자는 1953만5242명 입니다. 신규 사망자는 25명이고 누적 사망자는 2만 4957명입니다. 사망자가 80세 이상이 12명이며, 70대가 9명, 60대와 50대가 2명씩이라고 합니다. 확실히 노인에게 치명적인 질병으로 보입니다. 유중증 환자 수는 하루 사이 19명이 늘어 196명으로 집게 되었습니다. 

 

대부분의 확진자가 심한 몸살감기 증상으로 일주일 정도 고생을 하다가 정상 컨디션으로 점점 돌아온다고 합니다. 하지만 

위중증의 환자가 6월 21일에 107명이 발생한 후로 8일 연속 100명대를 기록 했다고 합니다. 최근 1주일간은 위중증 환자가 지속적으로 늘어나고 있습니다.

 

위중증 환자의 나이대 분포를 보자면 60대 이상이 157명으로 80%에 육박합니다. 어르신들은 각별히 마스크 착용과 개인위생 관리 등 코로나 예방에 조심을 해야겠습니다. 또 위중증 환자들 중 스스로 호흡을 할 수 있지만 다른 치료 등을 위해 격리 중인 중환자까지 합하면 364명으로 더 많은 수를 보이고 있습니다.

 

위중증 병상 가동률은 현재 전체 병상의 23%이며 준중증 병상은 43% 중중증 병상 32.5의 가동률을 보이고 있다고 합니다. 자택치료자는 현재 42만 9979명이고 전날보다 2만 4446명 증가한 숫자라고 합니다. 집중관리군 (60살 이상, 면역저하자)는 관리의료 기관으로부터 1일 1회 건강 모니터링을 받으며 상태 체크를 들어간다고 합니다. 집중관리군의 숫자는 자택 치료자 중 1만 8979명이라고 합니다.

 

 

일본 코로나 확진자 역대 최다 21만명

일본은 22.2 7. 27. 오후 6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1만 명에 육박하여 역대 최대 숫자를 기록했다고 했다.

일본 내 전파력이 강한 코로나19 오미크론 하위 변이가 퍼지면서 꾸준하게 확진자가 많이 발생하고 있는 추세입니다. 지난 23일에 기록했던 최고치 200,930명을 나흘 만에 갱신했습니다. 

 

일주일 평균 하루 확진자 또한 9만 3521명에서 두배 가까이 증가한 17만 6332명으로 증가했다고 합니다. 사망자는 129명으로 최근 4개월 중 가장 많이 발생하였다고 합니다. 중증 환자는 271명으로 집계되었습니다. 일본 정부는 과거 확산기에 비해 사망자와 중증환자가 적게 늘어난다고 말하며 코로나 19 확산에 따른 행동 제한 조치를 취하지 않고 있다고 합니다.

 

일본 정부는 너무 많은 격리자로 인해 사회 기능 유지가 어려워질 수 있다는 우려가 커짐에 따라 밀접 접촉자의 격리 기간을 7일에서 최단 3일로 줄였습니다. 격리기간 단축에 대해 전문가의 자문을 구하고 시행하는 방책인지에 대해 불만을 가지는 의견이 많이 나오고 있다고 합니다.

 

또 빠르게 증가 중인 확진자 수로 인하여 일본 내 응급의료에도 차질이 생기고 있다고 합니다. 27일 아사히신문에 따르면 24일까지 최근 1주일 사이 119 신고를 받고 출동한 구급대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하여 환자를 받아줄 병원을 찾지 못해 30분 이상 지체되는 '구급 이송 곤란 사안'이 6035건 발생했다고 일본 총무성 소방청이 발표했다고 합니다.

 

최근 1주일 사이에 46%가 더 늘어난 수치이며 이는 올해 초 코로나 전파가 극성인 때와 비슷한 수치라고 합니다. 또 일본의 후생노동성 전산시스템인 '허시스'는 전국 지방자치단체, 보건소, 의료기간 등이 코로나19 확진자를 집계 관리하는 시스템인데 한 번에 접속하는 인원이 폭등하여 6시간 동안 로그인이 안 되는 문제가 발생하기도 했다고 합니다.

 

우리나라와 일본뿐만 아니라 코로나 19 발병 이후 안정화 추세 3개월 만에 다시 감염자가 최대치로 급상승하고 있다고 합니다. 세계적으로 확진자수가 1.5배가량 증가하였지만 사망자 수는 줄어드는 추세라고 합니다.

유럽은 코로나 확진자의 수가 꾸준하게 증가하고 있는 추세라고 하며,  반대로 북미의 미국과 캐나다, 멕시코는 코로나19 전염성이 안정화되어가는 상황이라고 합니다. 남미 또한 확산세가 정체되고 있다고 합니다. 

 

확산세가 진정이 되어가는 북미와 남미이지만 여전히 사망률을 보았을 때는 미국이 1위로 7일에 2000명의 사망자가 나왔고 2위로는 브라질에서 160명의 사망자가 나왔다고 합니다. 3번째로는 이탈리에서 130명이 나오고 있는 상황이라고 합니다.

 

 

반응형

댓글0